2015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여주특별전 《오색일화 : 감각을 채색하다》

    전시개요

  • 전시기간 2015-04-24 ~ 2015-08-31
  • 전시장소 경기생활도자미술관
  • 상세장소여주세계생활도자관 1층 2전시실
  • 주최경기도
  • 주관한국도자재단
  • 후원외교부, 문화체육관광부, 교육부, 고용노동부,
    안전행정부, 산업통상자원부, 국제도자협회(IAC),
    농협, SK하이닉스

《오색일화: 감각을 채색하다》

채색(彩色) - 일상예술 속 현대도자를 타 장르와의 협연을 통해 풀어내다


여주특별전 <오색일화 : 감각을 채색하다>는 2015 제8회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전체 테마인 '색; CERAMIC NPCTRCUM' 안에서도 도자:에술의 현재를 보여주는 채색(彩色)의 개념에 해당하며, 현대 도예가 우리 일상에 색을 더해 삶을 다채롭게 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데 목적이 있다. 이에 채색, 일상예술이라는 개념을 협업이라는 방식으로 풀어내기 위해 여주세계생활도자관에서 보여줄 색의 특성을 정의하고, 예술과 현실과의 접점이 어떻게 발견될 수 있는지에 대한 접근을 모색하는 과정에 집중해 주제가 선정되었다.

여주특별전《오색일화 : 감각을 채색하다》에서의 오색은 다채로운 빛깔을 일컫는 동시에, 한국 작가들의 특별 전시임을 고려해 동양의 세계관에서 비롯된 우리나라 전통색 개념 오방색-청적황백혹을 뜻한다. 이는 다채로운 한국의 오색을 통해 도자의 색을 재조명하기 위함이다. 그리고 감각, 오감은 우리 삶을 인식하는 도구이자, 예술이 현실의 삶 속에서 자리하고 해석되는 첫 번째 창구이다. 이 오감을 자극하는 문화 • 예술장르의 작품들을 통해 일상 속 감각과 감성을 다시 한번 일깨우고자 한다.


참여작가

  • 김상우
  • 송선
  • 허정은
  • 정운
  • 서혜수
  • 이수진
  • 강준영
  • 이준
  • 강경연
  • 이성민
  • 이은미
  • 이진풍
  • 차미란
  • 박인수
  • 김유주
  • 김경수
  • 신세영
  • 하일권
  • 이지수
  • 박소영
  • 이가진
  • 정준영
  • 김문경
  • 노희성
  • 문연욱
  • 하성미
  • 도선미
  • 김운희
  • 김아롱

사진

강경연, 백일몽(白日夢), 2015

강준영, 사랑의 첫 번째 의무는 상대방에게 귀 기울이는 것이다, 2015

김상우, 무제, 2013

송선, 빛나다, 2015

이성민, WHITER THAN WHITE, 2015

이준, 방관자, 2011-2015

김상우, 무제, 2014

하일권, 방과 후 전쟁활동, 2014

위로